2021.07.20 (화)

  • 구름많음동두천 28.1℃
  • 구름많음강릉 28.5℃
  • 구름많음서울 28.6℃
  • 구름많음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8.8℃
  • 구름조금울산 26.5℃
  • 구름많음광주 27.7℃
  • 구름조금부산 27.4℃
  • 구름조금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27.4℃
  • 구름조금강화 27.0℃
  • 구름많음보은 25.2℃
  • 구름많음금산 25.9℃
  • 맑음강진군 25.7℃
  • 구름조금경주시 26.6℃
  • 구름많음거제 27.0℃
기상청 제공

신한카드, ‘MZ고객’ 중심 사업모델 강화

URL복사

 

산업직무신문 정유주 기자 | 신한카드가 임부서장 전원이 온라인으로 참석한 가운데 서울 을지로에 위치한 신한카드 본사에서 2021년 하반기 사업전략회의를 진행했다.

이번 사업전략회의에서는 'Becoming by D&D'라는 모토 아래 '미래고객에 대한 새로운 이해(Decentralization)'와 '데이터 기반의 합리적 의사결정(Depowerment)'을 위한 전략을 중점 논의했다.

'Decentralization & Depowerment'는 신한금융그룹 최고 경영진과 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7일 진행된 '제1회 신한문화포럼'에서 조용병 회장이 신한문화를 재창조하기 위해서 제시한 키워드다. 이번 사업전략회의에도 그 의미를 담아 진행됐다고 신한카드측은 밝혔다.

특히 이번 회의에서는 신한카드 MZ세대들이 직접 분석하고 제안한 'MZ세대의 라이프스타일'과 'MZ고객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방안' 등도 함께 논의됐다.

이에 따라 신한카드는 올 하반기에 △MZ고객 중심 간편결제 마케팅 활성화 △MZ고객 선호 PLCC 발급 등 플랫폼 및 엔터테인먼트 업종 제휴 확대 △아이폰 터치결제 이용 확대 등 관련 시장 마케팅 강화 △메타버스 시대 고속성장 예상되는 게임시장 공략 △MZ고객 전용 금융상품 개발 △AI 챗봇 확대 등 MZ고객 대상 새로운 상담체제 구축 등을 골자로 한 MZ고객 중심 사업전략을 확정했다.

또한 데이터 기반 합리적 의사결정 조직 문화를 구축하기 위해 금감원 민원처리, 앱 구동속도, 전자결재 처리속도, 혁신이슈 처리속도 데이터 등을 중심으로 한 10개의 신한 Speed Index(속도지수)를 발굴해 중점적으로 관리해나가기로 했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이날 임부서장들에게 '올바른 방향의 빠른 실행력'과 '본원적 & 미래 경쟁력' 제고를 주문하며, '조직의 촘촘한 의사결정과 실행 속도를 더욱 높여 지불 결제/소비자 금융영역에서의 단단한 기반을 구축하는 것은 물론, 데이터/디지털 중심의 신사업 추진을 통해 내일을 준비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기고문]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ㅣ한국해양수산연수원 김원욱 교수 고대 그리스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는 인간은 홀로 살 수 없으며 사회를 형성하여 끊임없이 다른 사람과 상호작용을 하면서 관계를 유지하고 함께 어울림으로써 자신의 존재를 확인하는 동물이라는 의미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말하였다. 즉, 개인은 개인으로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 속에서 존재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2019년 말경에 발생한 COVID-19로 일부 나라에서는 통행금지를 우리나라는 사회적 거리 두기, 집합 금지 그리고 재택근무 등의 조치로 사람과의 만남이 어려워져 집에서 혼자 지내는 시간이 늘어나고 많은 활동들을 비대면으로 수행하는 일이 증가하고 있다. 즉, 아리스토텔레스가 이야기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개념이 희석되고 있다. 개념이란 시대에 맞게 언제든지 변화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몇 천 년간 이어온 이러한 개념이 현재에도 원칙으로 통해야 하는지 반문할 필요가 있다. 아니 현재는 우리 사회 전반에서 그 개념이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더 나아가 변해야 한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이다. 이번 COVID-19는 현재 진행 중인 백신 접종으로 올해 말경에 집단면역이 완성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