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2 (월)

  • 흐림동두천 24.2℃
  • 흐림강릉 26.7℃
  • 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4.8℃
  • 구름많음대구 25.3℃
  • 박무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5.5℃
  • 구름많음부산 27.3℃
  • 흐림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3.8℃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4.1℃
  • 흐림강진군 25.6℃
  • 구름조금경주시 25.1℃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버즈빌, 2분기 매출 234억원 달성… 지난해 대비 3.4배, 최대 분기 실적 연달아 갱신

URL복사

 

산업직무신문 정유주 기자 | 인공지능(AI) 기반 리워드 광고 플랫폼 기업 버즈빌이 지난 분기에 이어 2021년 2분기에도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연달아 갱신했다.

버즈빌은 올 2분기 234억원의 매출을 올렸다고 발표했다. 이는 2020년 2분기(69억원) 매출액의 3.4배에 달하는 실적이다. 2021년 상반기 기준으로는 지난해와 비교해 193% 증가한 425억원을 달성했다.

버즈빌은 2분기 호실적에 대해 커머스, 금융 등 주요 업종에서의 광고 매출 성장이 가장 주효했다고 평가하고 있다.

버즈빌은 광고비 지출 규모가 가장 큰 국내 금융사 톱10(리서치애드 기준) 가운데 9개 기업의 광고 수주에 성공하며, 금융 부문에서만 지난해 대비 126% 성장한 광고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계좌 개설, 보험 가입, 소셜 미디어 구독하기 등 맞춤형 광고 상품을 제공해 금융사의 고객 유치를 효과적으로 도왔다.

버즈빌의 커머스 부문 광고 매출은 지난해와 비교해 136% 늘었다. 버즈빌은 라이브 커머스, 리타기팅 광고 상품 등 최신 트렌드에 부합하는 발 빠른 신상품 출시로 커머스 업계의 광고주를 사로잡는 데 성공했다.

버즈빌 하승원 이사는 '버즈빌 광고 상품을 뒷받침하는 AI 기반 초개인화 타기팅 기술이 더 정교해지면서 광고주에게 높은 광고 성과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광고주의 비즈니스 성장에 도움을 주는 버즈빌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 올 하반기 계획에 대해 '연내 DSP 기반 실시간입찰(real-time bidding) 시스템을 구현, 광고주에게 더 많은 오디언스를 도달할 기회와 광고 비용 대비 더 높은 광고 성과를 제공할 계획'라고 말했다.

한편 버즈빌은 올 6월 미래에셋증권을 상장 주관사로 선정, 2022년 3분기 코스닥 상장을 목표로 기업 공개(IPO)를 추진한다. 상장을 통해 신규 자금을 확보, AI 기반의 광고 기술을 고도화해 모바일 광고 시장 선두 기업으로 성장할 계획이다.

[기고문]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ㅣ한국해양수산연수원 김원욱 교수 고대 그리스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는 인간은 홀로 살 수 없으며 사회를 형성하여 끊임없이 다른 사람과 상호작용을 하면서 관계를 유지하고 함께 어울림으로써 자신의 존재를 확인하는 동물이라는 의미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말하였다. 즉, 개인은 개인으로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 속에서 존재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2019년 말경에 발생한 COVID-19로 일부 나라에서는 통행금지를 우리나라는 사회적 거리 두기, 집합 금지 그리고 재택근무 등의 조치로 사람과의 만남이 어려워져 집에서 혼자 지내는 시간이 늘어나고 많은 활동들을 비대면으로 수행하는 일이 증가하고 있다. 즉, 아리스토텔레스가 이야기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개념이 희석되고 있다. 개념이란 시대에 맞게 언제든지 변화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몇 천 년간 이어온 이러한 개념이 현재에도 원칙으로 통해야 하는지 반문할 필요가 있다. 아니 현재는 우리 사회 전반에서 그 개념이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더 나아가 변해야 한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이다. 이번 COVID-19는 현재 진행 중인 백신 접종으로 올해 말경에 집단면역이 완성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