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16 (화)

  • 맑음동두천 2.2℃
  • 구름많음강릉 11.4℃
  • 맑음서울 6.0℃
  • 박무대전 4.8℃
  • 박무대구 3.8℃
  • 흐림울산 9.7℃
  • 박무광주 7.1℃
  • 흐림부산 10.9℃
  • 구름많음고창 4.8℃
  • 구름많음제주 11.1℃
  • 맑음강화 5.3℃
  • 맑음보은 0.4℃
  • 구름조금금산 1.7℃
  • 흐림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3.0℃
  • 흐림거제 8.4℃
기상청 제공

국제

알리바바, 올 해 11.11 글로벌 쇼핑 페스티벌 성장세 유지

URL복사

 

산업직무신문 관리자 기자 | 제13회 '11.11 글로벌 쇼핑 페스티벌(Global Shopping Festival)'이 총매출(GMV) 5403억위안(845억4000만달러)을 달성하며 11일간의 일정을 성공리에 마쳤다고 알리바바 그룹 홀딩 리미티드(Alibaba Group Holding Limited, 이하 '알리바바')가 지난 11일 발표했다.

양광(Yang Guang) 알리바바 부사장은 '알리바바는 역동적인 중국 소비 경제를 반영하는 11.11 페스티벌을 질적으로 꾸준히 성장시켰다'며 '또 11.11 페스티벌을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플랫폼으로 적극적으로 활용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11.11 페스티벌은 지속 가능한 미래를 건설하기 위한 알리바바의 노력에 중요한 이정표였다'고 덧붙였다.

올해에는 역대 가장 많은 29만 개 브랜드가 11.11 페스티벌에 참가했다. 참가 브랜드 가운데 65%는 중소기업, 공업 부문 제조업체, 신규 브랜드였다. 낙후 지역의 농업 제품 GMV가 2020년 대비 20% 증가하며 매출 호조를 보였다.

알리바바는 11.11 페스티벌에 앞서 회사의 모든 IT 시스템을 퍼블릭 클라우드로 이관했다. 또 알리바바의 전자상거래 사업에 일익을 담당하고 있는 장베이현 데이터 센터의 재생 에너지 사용량을 늘려 탄소 배출량을 2만6000톤 이상 줄였다.

한편 11.11 글로벌 쇼핑 페스티벌은 소매업체와 소비자를 위한 이벤트로써 온라인 쇼핑의 가치에 대한 인식을 제고한다는 목표로 2009년에 시작됐다. 2009년에는 참여 업체가 27개에 불과했지만 2021년에는 29만개 이상의 브랜드가 참여할 정도로 크게 성장했다. 웹사이트(www.alizila.com)에서 2021년 11.11 글로벌 쇼핑 페스티벌에 대한 더 자세한 소식을 확인할 수 있다.

[기고문]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ㅣ한국해양수산연수원 김원욱 교수 고대 그리스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는 인간은 홀로 살 수 없으며 사회를 형성하여 끊임없이 다른 사람과 상호작용을 하면서 관계를 유지하고 함께 어울림으로써 자신의 존재를 확인하는 동물이라는 의미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말하였다. 즉, 개인은 개인으로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 속에서 존재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2019년 말경에 발생한 COVID-19로 일부 나라에서는 통행금지를 우리나라는 사회적 거리 두기, 집합 금지 그리고 재택근무 등의 조치로 사람과의 만남이 어려워져 집에서 혼자 지내는 시간이 늘어나고 많은 활동들을 비대면으로 수행하는 일이 증가하고 있다. 즉, 아리스토텔레스가 이야기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개념이 희석되고 있다. 개념이란 시대에 맞게 언제든지 변화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몇 천 년간 이어온 이러한 개념이 현재에도 원칙으로 통해야 하는지 반문할 필요가 있다. 아니 현재는 우리 사회 전반에서 그 개념이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더 나아가 변해야 한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이다. 이번 COVID-19는 현재 진행 중인 백신 접종으로 올해 말경에 집단면역이 완성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