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4 (수)

  • 구름조금동두천 8.3℃
  • 구름조금강릉 9.8℃
  • 구름많음서울 8.9℃
  • 맑음대전 11.5℃
  • 맑음대구 12.1℃
  • 맑음울산 12.4℃
  • 맑음광주 12.5℃
  • 맑음부산 12.8℃
  • 맑음고창 11.9℃
  • 구름많음제주 13.6℃
  • 흐림강화 9.1℃
  • 구름많음보은 10.6℃
  • 맑음금산 10.4℃
  • 구름많음강진군 12.4℃
  • 맑음경주시 12.3℃
  • 구름조금거제 11.8℃
기상청 제공

사회

2021 제8회 어린이·청소년 인권페스티벌 ‘인권 스탬프 투어’ 개최

URL복사

 

산업직무신문 김령희 기자 | 제8회 어린이,청소년 인권페스티벌이 '인권 스탬프 투어'라는 주제로 11월 23일부터 11월 30일까지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한다. 행사 개막식은 11월 23일 오후 3시에 유튜브에서 볼 수 있다.

어린이,청소년 인권페스티벌 홈페이지와 제페토 앱 내에 홍보관('인권페스티벌' 월드 검색)을 통해 체험활동 및 이벤트, 인권 스탬프 투어 참가 방법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체험활동은 어린이,청소년의 기본 권리, 노동 인권, 역사 속 인권 등 다양한 주제로 DIY키트 만들기, 교육, 퀴즈, 이벤트 등의 형식으로 운영된다. 체험활동에 참여한 인증샷과 홍보관 포토존 인증샷을 모아 인권 스탬프 투어에 참여하면 소정의 상품도 받을 수 있다.

올해는 단계적 일상회복 방침에 따라 온,오프라인을 병행해 운영되며, 서울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를 비롯한 총 12개 기관이 함께 체험활동을 운영한다.

참가 기관은 강동청소년센터, 동대문청소년센터, 중랑청소년센터, 송파청소년센터, 중구청소년센터, 서초유스센터, 동작청소년문화의집, 사당청소년문화의집, 천왕동청소년문화의집, 금천청소년쉼터, 청소년이동쉼터(여우별)가 참여한다.

서울특별시가 주최하고 서울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가 주관하는 어린이,청소년 인권페스티벌은 2014년부터 어린이,청소년의 인권 인식 개선과 인권 친화 환경 조성을 위해 매년 개최해 왔다.

행사 참여는 어린이,청소년은 물론 일반 성인도 참여할 수 있으며, 기타 내용은 서울시립청소년활동진흥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기고문]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ㅣ한국해양수산연수원 김원욱 교수 고대 그리스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는 인간은 홀로 살 수 없으며 사회를 형성하여 끊임없이 다른 사람과 상호작용을 하면서 관계를 유지하고 함께 어울림으로써 자신의 존재를 확인하는 동물이라는 의미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말하였다. 즉, 개인은 개인으로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 속에서 존재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2019년 말경에 발생한 COVID-19로 일부 나라에서는 통행금지를 우리나라는 사회적 거리 두기, 집합 금지 그리고 재택근무 등의 조치로 사람과의 만남이 어려워져 집에서 혼자 지내는 시간이 늘어나고 많은 활동들을 비대면으로 수행하는 일이 증가하고 있다. 즉, 아리스토텔레스가 이야기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개념이 희석되고 있다. 개념이란 시대에 맞게 언제든지 변화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몇 천 년간 이어온 이러한 개념이 현재에도 원칙으로 통해야 하는지 반문할 필요가 있다. 아니 현재는 우리 사회 전반에서 그 개념이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더 나아가 변해야 한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이다. 이번 COVID-19는 현재 진행 중인 백신 접종으로 올해 말경에 집단면역이 완성되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