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4 (토)

  • 맑음동두천 -4.5℃
  • 맑음강릉 0.3℃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2.4℃
  • 구름많음광주 3.5℃
  • 맑음부산 2.3℃
  • 흐림고창 2.5℃
  • 흐림제주 9.2℃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4.0℃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8℃
기상청 제공

한국무역협회 컨소시엄, ‘잠실 MICE 복합공간’에 첨단 ICT 도입

URL복사

 

산업직무신문 정유주 기자 | 한국무역협회가 '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 조성 민간 투자 사업' 협력을 위해 SK텔레콤, 카카오모빌리티, 엘지씨엔에스와 올 11월 각각 업무 협력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무역협회는 인공지능(AI), 메타버스, 차세대 모빌리티 등 정보통신기술(ICT) 분야별 글로벌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보유한 3개사와 업무 협약을 통해 11월 29일 컨소시엄 대표사로 제안서를 제출한 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 조성 민간 투자 사업에 시설별, 서비스별로 다양한 최첨단 기술을 적용할 계획이다.

한국무역협회 컨소시엄이 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에 접목할 ICT 분야는 △인공지능 물류 로봇을 활용한 스마트 물류 시스템 구축 △UAM,자율 주행 셔틀을 도입한 미래 모빌리티 선도 도시 구현 △AI,빅데이터 기반 통합 관제,운영 시스템 구축 △5G 인프라를 바탕으로 메타버스와 IoT를 접목한 하이브리드 전시회 개최 △전체 시설물의 통합 이용 앱 개발 등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한국무역협회가 30년간 국내 유일의 도심형 전시 컨벤션 복합 단지인 삼성동 무역센터를 운영하며 구축해온 체계적 시스템과 노하우에 ICT 3사의 최첨단 기술을 적용, 잠실 스포츠,MICE 복합공간을 미래형 컨벤션 랜드마크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무역협회 담당자는 '미래 글로벌 선도 도시 서울을 대표하는 랜드마크로 거듭날 잠실 복합공간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기업들의 첨단 기술을 접목해 방문객들의 이용 편의성 향상과 함께 에너지 효율화 및 탄소 중립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서울 시민뿐만 아니라 전 세계 방문객들이 한 단계 앞선 미래 기술들을 피부로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고문]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
메타버스와 미래 해양교육ㅣ한국해양수산연수원 김원욱 교수 고대 그리스 철학자 아리스토텔레스는 인간은 홀로 살 수 없으며 사회를 형성하여 끊임없이 다른 사람과 상호작용을 하면서 관계를 유지하고 함께 어울림으로써 자신의 존재를 확인하는 동물이라는 의미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말하였다. 즉, 개인은 개인으로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 속에서 존재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2019년 말경에 발생한 COVID-19로 일부 나라에서는 통행금지를 우리나라는 사회적 거리 두기, 집합 금지 그리고 재택근무 등의 조치로 사람과의 만남이 어려워져 집에서 혼자 지내는 시간이 늘어나고 많은 활동들을 비대면으로 수행하는 일이 증가하고 있다. 즉, 아리스토텔레스가 이야기한 '인간은 사회적 동물이다'라고 개념이 희석되고 있다. 개념이란 시대에 맞게 언제든지 변화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몇 천 년간 이어온 이러한 개념이 현재에도 원칙으로 통해야 하는지 반문할 필요가 있다. 아니 현재는 우리 사회 전반에서 그 개념이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더 나아가 변해야 한다는 것을 모르는 사람이 없을 것이다. 이번 COVID-19는 현재 진행 중인 백신 접종으로 올해 말경에 집단면역이 완성되면